2008년 들었던 좋은 노래 Top 5

clotho's Radio/Rock 2009. 1. 3. 21:52 Posted by clotho


[##_Jukebox|495f5e5a037ecAH.mp3|The Verve - Love is Noise|autoplay=0 visible=1|_##]


  The Verve - Love is Noise
  한곡만 꼽으라면 무조건 이 노래에요. 자존심 강하고 외곬수 이미지의 리챠드 애쉬크로포트였기 때문에 The Verve의 재결성은 상당히 의외였어요. 그간 솔로 커리어도 잘 쌓고 있는듯 보였기 때문에 말이죠. (솔로 말아먹고 경제적인 타격이 있었던 걸까요? ^^)
  앨범이 나오기 전에 유튜브를 통해서 이 싱글을 들었던 기억이 납니다. 인트로의 특이함이 상당히 인상적인 트랙이었는데 정말 들을수록 귀에 쏙쏙 박히는 것이... 언젠가 Foo Fighters의 앨범 이야기를 하면서 특출한 한 싱글이 앨범을 망친다는 이야기를 했었는데, 딱 그 꼴이 되버렸어요. Forth 앨범은. 도무지 이 노래에서 헤어나올 수 없었습니다. 더구나 앨범의 2번째 트랙에 있었던지라 더더욱 편애가 심할 수 밖에 없었어요.


  Madonna Feat. Justin Timberlake & Timbaland - 4 Minutes
  마돈나의 지난 앨범에서는 Hung Up을 정말 죽어라 들었었는데, 이번 앨범에서는 4 Minutes를 또 죽어라 들었더랬죠. 그 뭐랄까.. 메인스트림에서 통할 수 있는 포인트를 너무 잘 짚고 있는 것 같아요. 피쳐링빨도 물론 있었겠지만 정말 세련되게 잘 뽑아낸 트랙. 이 곡으로 마돈나는 그녀의 37번째 빌보드 싱글챠트 Top 10을 기록하게 됩니다.


  MGMT - Kids
  MGMT는 상당히 뒤늦게 알게 된 팀입니다. 제가 인디 팀들하고는 그리 썩 친한 편이 아니어서.. 스핀닷컴에서 올해의 싱글 챠트를 보다가 음원 링크를 무심코 눌렀는데 나오는 곡이 장난이 아니었던 것이죠. 인트로의 단순하고 반복적인 멜로디 때문에 자꾸자꾸 듣게 되는 곡. 보컬도 상당히 신경질적이고 독특해서 맘에 들었달까요. =)


  Kings of Leon - Sex on Fire
  제가 들어본 킹스 오브 리온의 곡들 중에서 가장 강렬한 느낌을 주었던 트랙이 아닐까 싶습니다. 이 곡이 들어있는 앨범 Only by the Night도 상당히 좋은 작품이었어요. 이상하게 형제가 함께 팀을 꾸려 나가기 때문에 The Black Crowes를 연상하게 되는데, 블랙 크라우스의 작품들처럼 Kings of Leon의 앨범들도 일정한 퀄리티가 쭉 이어지고 있다는 점이 맘에 들더라구요. 심플하고, 강렬하고, 깔끔한 트랙.




  Armin van Buuren feat. Sharon den Adel - In and Out of Love
  뒤늦게 이 노래를 듣고서야 푹 빠져버렸던 케이스에요. 트랜스의 특성상 그 지나친 중독성 때문에 나쁜(!) 쟝르라고 생각이 드는데 이번에 제가 단단히 빠져들고 말았습니다. 이 트랙때문에 예전 아민의 베스트 앨범도 찾아 듣게 되곤 했는데, 실은 이 노래와 더불어 또 많이 들었던 것이 Communication이라는 트랙이에요. 그 노래는 올해 나온 것이 아니니 패스하고, 이 포스팅에는 리믹스 버젼을 하나 올려봅니다. LieBe님의 포스팅에서 알게 된 트랙인데 이것도 중독성이 후덜덜하더군요.


  한 포스팅에 노래가 많으면 잘 안 듣게 되더라구요. The Verve와 Armin의 노래만 들어보도록 하겠습니다.



'clotho's Radio > Rock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Starsailor - All the Plans  (20) 2009.04.05
Franz Ferdinand - Tonight: Franz Ferdinand  (16) 2009.02.21
Machine Gun Fellatio - Rollercoaster  (8) 2009.01.25
Crazy Town - Butterfly  (10) 2009.01.07
2008년 들었던 좋은 노래 Top 5  (8) 2009.01.03
2008년 들었던 좋은 앨범.  (18) 2008.12.31
Against Me! - New Wave  (9) 2008.12.25
Depeche Mode - Violator  (4) 2008.12.11
Michael Kiske - The Calling  (19) 2008.11.27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BlogIcon 웬리 2009.01.05 14:37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이 포스팅은 공감 가는 부분이 별로 없네 그려 -_-;; MGMT정도 공감할까?

  2. BlogIcon silent man 2009.01.08 00:31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"사랑은 소음"은 정말 음반 전체를 깔아뭉개 버릴 수도 있는 초강력 축을 자랑하는 킬링 트랙입죠.

  3. BlogIcon LieBe 2009.01.08 11:50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추천 음악들은 언제나 환영하는 포스트들......ㅎㅎ
    한번 검색해봐야겠습니다....

    올리신 음악은 인 앤 아웃 오브 커넥션.... 로스트 커넥션은 다른 곡이예요....^^
    본 김에 트랙백 날리고 가요....

    lol

    • BlogIcon clotho 2009.01.08 12:51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아.. 그렇군요. 워낙 버젼도 많고 제가 잘 모르기도 해서 그냥 파일 이름채 올린거랍니다. ^^;

      그리고 트랜스를 비롯한 전자음악들은 예전부터 관심이 많았어요. 그게 트립합이나 칠아웃쪽으로 좀 가서 그렇지 트랜스도 여전히 관심권 안이랍니다. ^^

  4. BlogIcon rockholic 2009.01.29 16:01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역시! clotho님이 골라주신 곡 전부다 주옥같은 곡들이네요~ 특히 MGMT의 Kids 넘 좋아요. 저도 모르게 들썩들썩~ 2008년 한해동안 정말 많이 들었던 곡이에요 ^^